유기농 문화센터는 올바른 식재료를 사용하여 먹을 수 있도록 건강한 식문화 교육을 하는 곳입니다.

    Customer Center
  • TEL : 02-3452-8853
  • am 09:00 ~ pm 06:00
  • 신한은행
    100-032-940924
    예금주 : 사단법인
    유기농문화센터
   
제목 치매 예방, 인지력 향상을 위한 두뇌 길들이기
작성일자 2019-01-29
조회수 134

⚫ 치매에 걸리면 왜 소통이 어려울까?


오늘은 뇌의 인지능력을 강화하여 치매를 예방할 수 있는 ‘두뇌 길들이기’ 수업이 열렸습니다.


동물의 가장 큰 특징은 뭘까요? 바로 움직인다는 거죠. 움직이는 모든 것들에는 뇌가 있는데 이 뇌는 어떤 기능을 할까요?

그렇죠. 몸을 움직이게도 하고 우리 몸의 꼭대기에서 모든 것을 통제하는 컨트롤타워 역할을 하지요.

그런데 이렇게 중요한 뇌에 문제가 생긴다면..? 



‘치매’란 바로 이 뇌기능의 저하로 인지능력이 떨어지는 현상을 말해요.
우리는 인지하고 기억함으로써 다른 사람과 소통을 하는데 그래서 치매에 걸리면 소통이 어려워지는 거죠.


정상적인 사람의 뇌는 위와 같이 신경세포(뉴런)과 시냅스가 꽉 차있는데요.


이 정도 듬성듬성해지면 “핸드폰 어딨지?” “차 키는?” “내가 가스불은 껐나?” 이렇게 된다고 해요.

저는 이 부분에서 무척 공감해서 웃을 수가 없었어요...

가끔이라 대수롭지 않게 여겼는데 젊은 나이에 흔한 일 아니라고 하셔서 적잖은 충격을 받았네요. 여러분은 어떠신가요?


여기서 더 진척되어 이정도 되면요. “어? 우리 집에 어떻게 가더라?” 자식한테 “누구세요? 참 예쁘시네요.”

이런 상황이 된다고 하네요. 슬프죠?

그럼에도 ‘에이 설마 난 아니겠지’ 하는 생각이 들었는데 여러분도 그렇진 않으신가요?


그런데 치매환자 통계를 보니 안일하게 생각할 수 없었어요. 지금도 15분에 한 명 꼴로 치매환자가 늘어나고 있거든요.

게다가 여70% 남30%으로 여성이 압도적으로 발병률이 높은데요. 그 이유는 여성의 사회활동이 적었던 것과 관련 있다고 해요.

우리가 새로운 정보를 학습하고 소통하는 사회활동 및 운동량을 늘리는 것이 치매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것이죠.


우리 신체 중 뇌에 가장 영향을 많이 주는 부위는 어디일까요?

위 그림 보이시나요? 바로 ①손, ②얼굴(눈,코,입), ③혀 순서라고 해요.

이 부분을 잘 쓰면 뇌기능을 활성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사실!!


이렇게 손을 사용해서 뇌를 자극하는 동작도 알려주셨어요!

손을 쓸 때 뇌에서 또 어떤 행동들을 지시하는지 궁금하시죠?


뇌 교육학 박사님이라고 하셔서 사실 좀 어렵고 따분할 줄 알았는데 뇌 과학이 발달하게 된 역사와 재미있는 실제 사례들을 흥미진진하게 이야기해주셔서 2시간이 금세 지났네요.  


마지막으로 꿀팁 정보 드리고 이 글을 마칠게요!

 

♥ 치매 예방, 인지력 향상을 위해 우리가 해야할 일 ♥


1. 한 가지 일에 집중하라.

-  멀티태스킹은 집중력과 일의 능률을 떨어트린다.


2. 단 음식을 줄여라.

-  액상 과당은 뇌에 심각한 영향을 주어 학습능력을 떨어트린다.

3. 스트레스를 해소하라.

-  스트레스를 받으면 편도체에 코티졸이 생성되고 옆에 있는 해마를 손상시켜 충동적으로 만들고 생산력을 떨어트린다.

4. 운동하라.

-  중간 강도의 운동은 신경세포의 생존을 도와 기억력을 증진시키고 스트레스 조절에 도움을 준다.


5. 잠을 충분히 자라.

-  잠이 부족하면 언어를 처리하는 뇌의 측두엽이 적절히 작동하지 않아 생각이나 말이 불분명해지는 멍한 상태가 된다.


6. 정리정돈을 하라.

-  같은 장소에서 물건을 집어드는 행위를 반복하면 패턴을 학습하는 효과가 있다.

7. 메모하라.

-  메모는 뇌운동을 촉진하고 기억을 돕는다.

8. 나누어 기억하라.

-  인간 기억의 작동단위는 2초, 2초 동안 입력할 수 있는 내용은 7자리가 효율적!

9. 사교활동을 하라.

- 관계와 소통 등의 사회적 관계가 두뇌를 자극한다. 나이 들수록 주변과의 소외와 고립은 건강과 직결된다고 하니 주의하자.


10. 명상하라.

- 명상은 두뇌의 노화를 지연시킨다. 두뇌의 신경세포가 있는 회색 물질(정보처리 기능 담당)을 오래 보전하는데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.


운동이나 수면, 음식의 질이 뇌에 영향을 준다는 건 익히 알려져 있지만 사교와 명상이 두뇌 발달에 도움을 준다는 사실은 새롭게 알게 되었어요. 유기농문화센터 강연을 신청하시면 학습과 사교 활동을 동시에 하면서 건강한 음식을 섭취할 수 있으니 일석이조겠죠? ^^




이 외에도 다양한 궁금증들이 풀리는 재미있는 시간이었어요.


⚫ 왜 똑같은 시간이 아이들은 느리게 어른은 빠르게 갈까?


⚫ 스트레스 받을 땐 어떻게 해야할까?


⚫ 잠을 자는 동안 뇌는 무엇을 할까?


⚫ 좌뇌와 우뇌가 하는 일은 어떻게 다를까?

⚫ 컴퓨터 사용은 이로울까, 해로울까?


⚫ 기억이 왜곡되는 이유는 무엇일까?


앞으로 하나씩 공개해 드릴게요. 더 궁금하신 분은 강의 들으러 오세요!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 사진/글 하유정